실크웜

실크웜 입체1

<해리포터> 작가 J.K. 롤링이 가명으로 쓴 미스터리 스릴러 제2편
2014년 11월 번역출간됩니다!

몇 배 더 강력해진 서스펜스, 한층 빨라진 속도감,
캐미 폭발 명콤비 코모란 스트라이크와 로빈의 활약까지!
<해리포터> J.K. 롤링의 저력을 확인하라!

소설가 오언 퀸이 실종되자 그의 아내가 사설탐정 코모란 스트라이크를 찾아온다. 남편이 며칠 혼자 지내려고 가출했다는 생각에―예전에도 그런 적이 있으니까―남편을 찾아 집으로 데려와 달라고 청탁한 것이다.
그러나 조사가 진척되면서 퀸의 실종에는 아내가 알지 못하는 막후의 진실이 있음이 분명해진다. 소설가는 그가 알고 지내는 사람들 대부분을 등장시켜 독설과 신랄한 묘사로 가득 찬 원고를 막 탈고한 참이었다. 즉, 소설이 출판되면 인생을 망칠 수많은 사람들이 소설가의 입을 막고 싶어 한다는 뜻이었다.
결국 퀸이 엽기적인 정황 속에서 잔인하게 살해된 시체로 발견되자, 무도한 살인자의 동기를 파악하는 수사는 시간과의 싸움으로 돌입한다. 그러나 살인범은 스트라이크가 이제까지 조우했던 그 어떤 범인과도 달랐는데….
거듭되는 반전의 연속으로 마지막 장을 넘길 때까지 손을 뗄 수 없는 추리소설 《실크웜》은 코모란 스트라이크와 결연한 젊은 비서 로빈 엘라코트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평단의 격찬을 받은 시리즈의 2편이다.

  • 빠르게 내닫는 속도감, 서스펜스 만점의 미스터리… 로버트 갤브레이스는 자신이 미스터리 스릴러의 새로운 강자로 등장했음을 선언했다. 하드보일드에 풍자적이며, 가슴 아프고 낭만적인 소설. -《월스트리트 저널》
  • 예리한 관찰력, 빠른 페이스, 그리고 신랄한 위트로 가득한 《실크웜》은 범죄소설로서 독자의 마음을 완전히 사로잡는다. -《피플》
  • 독자들은 아마 몇 시간이 어떻게 흘렀는지도 모르고 이 책을 읽게 될 것이다. 빨리 다음 편을 내놓기를 바란다. 부탁이다. -《시애틀 타임스》
  • 이야기가 독자를 매혹하는 건 반전과 복선만이 아니다. 탐정 코모란과 그의 조수 로빈의 팀워크가 독자를 마음을 계속해서 사로잡는다. -《타임》
  • 후루룩 한입에 먹어치우게 되는 책. -《텔레그래프》